한사람 두 사람, 그리고 세 사람

성경 : 마태복음 18:15-20

제목 : 한사람 두 사람, 그리고 세 사람

  1. 1.30

숫자는 성경의 중심 사상 가운데 하나로, 성경에는 수에 관한 기록들이 아주 많습니다. 본문에 “하나와 둘”과 “셋”이란 숫자가 반복해서 나옵니다. 오늘은 “한 사람과 두 사람 그리고 세 사람”이란 제목으로 은혜를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1. 한 사람은 부족하고 위험성이 큽니다.

성경은 한 사람의 가치와 중요성을 크게 강조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생물학자“돌프 빈더” 박사는

약 70Kg 한 사람의 물질적인 가치는 약 3달러 정도이지만, 생명의 가치로는 약 600만 불 정도가 된다고 하였습니다. 그러나 주님은 “한 사람의 가치는 온 천하보다 귀하다.”라고 하셨습니다.

또한 성경은 한 사람의 영향력이 얼마나 큰가를 말하고 있습니다. (롬5:12)“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죄가 세상에 들어오고 죄로 말미암아 사망이 왔나니 이와 같이 모든 사람이 죄를 지었으므로 사망이 모든 사람에게 이르렀느니라.” 아담 한 사람으로 모든 인류가 죄인이 되었습니다.

여호수아 7장, 아간 한 사람의 범죄는 이스라엘이 아이성 전투에서 패하게 만들었고, 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아간은 수적으로 이스라엘의 약 2백 만 분의 일에 불과했지만, 그 영향력은 이스라엘 백성 전체에게까지 미쳤습니다.

그럼에도 성경은 한 사람의 특징을 부족하고 위험하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아담을 창조하신 후(창2:18)“여호와 하나님이 가라사대 사람의 독처하는 것이 좋지 못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고 하셨습니다. “좋지 못하다.”란 “부족하다.”란 뜻입니다.

요즘 나타나는 사회적인 현상은 “1인 가구시대입니다. 2021년 한국 1인 가구는 41%로, 2인 가구28.3% 보다 많은 것으로 집계되었으며, 스페인은 약 30% 정도, 독일은 42%, 유럽 전제는 35%정도로 나타났습니다. 그 결과 독거노인, 노인, 사회보장제도 등이 문제 되고 있습니다.

주님이 베데스다 연못가에 38년 된 병자에게 “네가 낫고자 하느냐?”물었을 때 병자는 “나를 못에 넣어 줄 사람이 없습니다.”라고 하였습니다. 38년 병보다 더 큰 병은 “도와 줄 사람이 없는 것”이었습니다. 화와가 언제 사단의 유혹을 받았습니까? 혼자 있을 때였습니다.

사람인(人)자를 보면 사람이 혼자서 설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가족이 있고, 매주 만날 수 있는 성도들이 있다는 것은 참으로 소중한 축복입니다. 지금 우리가 낯선 땅에서 함께 살아가는 가족과 성도와 이웃을 소중히 여기고 사랑하는 성도들이 되길 소망합니다.

  1. 두 사람에게 생명과 생존의 능력을 주셨습니다.

스코틀랜드 크라이즈데일이란 말이 있는데, 키가 2m정도로 아주 힘이 세며, 증기차가 생기기전 기차를 끌었던 말입니다. 한 마리 말이 보통 3.200Kg 끌 수 있다고 합니다. 두 마리는 6.400Kg을 끌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옵니다. 그런데 놀라운 것은 6.400Kg의 약 두 배인 12.000Kg 짐을 끌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둘이 힘을 합칠 때 나타나는 물리적 힘, “시너지 효과”라고 말합니다.

영적인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19절)“너희 중에 두 사람이 땅에서 합심하여 무엇이든지 구하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저희를 위하여 이루시리라” 혼자서도 기도할 수 있지만, 두 사람이 함께 기도하면 응답하시겠다고 약속하였습니다. 여기에서 중요한 것은 “두 사람의 합심”입니다.

보통 두 사람이라고 말할 때에 부부를 뜻합니다. 부부는 사람의 작품이나 아이디어가 아닙니다. 하나님은 부부, 두 사람에게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자녀, 즉 생명을 맡겼습니다. 하나님은 부부를 통해 생명을 유지하고 보존하도록 하셨습니다.

한 사람과 두 사람의 차이점은 개인과 공동체라는 차이입니다. 하나와 둘은 50%이지만, 그 결과는 엄청납니다. 하나님은 두 사람을 통해 가정과 교회, 사회를 이루게 하셨습니다. 무엇보다 하나님이 두 사람이 마음을 합할 때 놀라운 능력과 힘이 나타난다는 사실을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두 사람이 마음을 합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마음을 합치기 위해 내가 낮아지고 겸손해야 하며, 상대를 용납하고, 희생해야 합니다. (롬12:16)“서로 마음을 같이하여 높은 데 마음을 두지 말고 도리어 낮은 데 처하며 스스로 지혜 있는 체 하지 말라”

다시 말하면 “아는 척, 가진 척, 잘난 척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능력은 내가 상대에 대하여 잘난 척하지 않은 때, 상대를 나보다 좀더 낫게 여길 때 나타나는 것입니다. 이것을 알 때, 내가 상대를 무시하고 잘난 척 하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가를 알게 됩니다.

(전4:9)“두 사람이 한 사람보다 나음은 저희가 수고함으로 좋은 상을 얻을 것임이라 혹시 저희가 넘어지면 하나가 그 동무를 붙들어 일으키려니와 한 사람이면 패하겠거니와” 신실한 믿음의 사람들은 함께 일할 줄 알았습니다. 이웃을 소중하게 여기는 성도들이 되길 소망합니다.

  1. 세 사람이 마음을 합치면 하나님의 능력을 경험합니다.

우리말에 “여자 셋이 모이면 그릇이 깨진다.”라는 말이 있으며, “독일사람 두 사람이 있으면 조직을 만들고, 세 명이 모이면 전쟁을 한다.”, “프랑스 사람 둘이 있으면 사랑을 하고, 셋이 모이면 혁명을 한다.” 공자는 “세 사람이 모이면 거기에는 스승이 한 사람 있다.”고 했습니다.

3모든이란 뜻을 가진 숫자입니다. 성부성자성령 삼위 안에 모든 것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역사에서 과거, 현재 미래 안에 모든 시간이 들어 있습니다. 우리가 가장 잘된 합의를 “삼자 합의”라고 말하며, (16절)가장 확실한 증거를 “삼자대면”이라고 합니다.

(20절)“두 세 사람이 내 이름으로 모인 곳에는 나도 그들 중에 있느니라.” 하나님께서 교회 가운데 함께 하시겠다는 의미이지만, 쉽게 표현하면 두 세 사람이 마음을 모으면 하나님도 모시고 올 수 있다는 뜻으로, 사람이 아닌 하나님이 일하게 하신다는 뜻입니다.

임상실험을 통해 3의 법칙을 만들었습니다. 횡단보도에서 한 사람이 하늘을 쳐다보면, 정신 나간 사람으로 취급하였고, 두 사람이 하늘을 쳐다보면, 바쁜데 방해한다고 생각했지만, 세 사람이 하늘을 쳐다보면, 모든 사람들이 횡단보도를 건너다 말고 하늘을 쳐다보았다고 했습니다.

두 사람보다 세 사람이 안전성이 있습니다. 부부보다 자녀가 있을 때 가정이 보다 안정적입니다. 요즘 많은 가정이 흔들리는 이유 중 하나는 가정에 자녀가 없기 때문입니다. (전 4:12)“세 겹 줄은 쉽게 끊어지지 아니하느니라.”

사람이 혼자이면 부족하고, 위험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두 사람에게 생명과 생명을 보존할 수 있는 능력을 주셨습니다. 그리고 세 사람이 마음을 모으면 하나님이 일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여러분! 가정과 교회가 연합하고 마음을 합할 때보다 강력한 무기는 없습니다. 서로 돌아보고 격려하고 마음을 같이하는 성도들이 되길 소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