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난 주간 묵상

성경 : 11 : 1 – 10 /  제목 : 고난 주간 묵상

고난주간은 부활절 전, 한 주간으로 이 기간 동안 교회는 예수 그리스도의 고난과 죽음을 묵상하며, 하나님께 감사하고, 그리스도인으로서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를 생각하며 지냅니다. 오늘 찬양예배는 주님께서 십자가에 돌아가시기 전, 한 주간 동안의 일을 살피면서 고난주간의 의미를 돼 새겨 보고자 합니다.

1 (주일) : 예루살렘 입성(마가복음 11 : 1 – 11)

“··· 예수께서 예루살렘에 이르러 성전에 들어가 모든 것을 둘러보시고 때가 이미 저물매 열두 제자를 데리시고 베다니에 나가시다”

예수는 아직 아무도 태워 본적이 없는 나귀 새끼를 타고 겸손하신 평화의 왕으로 예루살렘에 입성하셨습니다. 예수께서 자신을 죽이려는 줄 알면서 입성하셨습니다. 수많은 사람들은 예수님을 “호산나”라고 환영했지만, 일주일도 채 되지 못해 그들은 주님을 향해 “십자가에 못박으소서”라고 외쳤습니다.

[묵상] 인간의 마음은 이토록 믿을 수 없다는 사실을 다시 확인해 봅니다.

2 (월요일) : 성전을 청결하게 하심 (마가복음 11:15-19)

“예수께서 성전에 들어가사 성전 안에서 매매하는 자들을 내쫓으시며 돈 바꾸는 자들의 상과 비둘기파는 자들의 의자를 둘러엎으시며···”

당시 성전 안에서는 명절 때 희생의 제물로 쓸 짐승과 향유, 그밖에 필요한 물품을 매매하였고, 성전 안에서만 쓰는 유대 화폐를 교환하여 주곤 하였습니다. 이러한 상인들, 돈 바꾸는 자들과 결탁한 제사장들은 막대한 부당 이익을 취하였습니다. 그래서 성전은 완전히 시장과 같이되어 버렸던 것입니다. 이때 예수님께서 그들을 내어쫓으시며 “내 집은 만민의 기도하는 집이라… 너희는 강도의 굴혈을 만들었도다”하셨습니다. 이 일로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 백성의 두목들이 그를 죽이려 모의하기 시작하였습니다.

[묵상] 1. 오늘 주님께서 내 마음과, 우리 교회를 둘러보신다면 어떻게 하실까?

  1. 하나님의 성전을‘기도하는 집’으로 만들기 위해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3 (화요일) : 과부의 두 렙돈 교훈 (마가복음 12:41-44)

“예수께서 제자들을 불러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 가난한 과부는 연보 궤에 넣는 모든 사람보다 많이 넣었도다···”

예수께서 연보 궤를 대하여 앉으셔서 그들의 연보 넣는 것을 지켜보셨습니다. 예수께서 “한 과부가 두 렙돈을 넣는 것을 보시고” 주님은 이 가난한 과부는 연보 궤에 넣는 것을 보시고 “모든 사람보다 많이 넣었도다. 저희는 그 풍족한 중에서 넣었거니와 이 과부는 그 구차한 중에서 자기 모든 소유 곧 생활비 전부를 넣었느니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이를 기뻐하신 것입니다. 우리는 이 평범한 것 같은 이야기에서 실로 하나님의 기뻐하심이 강조되어 있는 점에 주의하여야 하겠습니다. 하나님은 양보다는 질을 중요시하십니다.

[묵상] 하나님이 기뻐 받으시는 헌금은 어떤 것일까요? (고후19:7;8:12)

4 (수요일) : 마리아의 헌신 (마가복음 14:3-9)

“···저가 힘을 다하여 내 몸에 향유를 부어 내 장사를 미리 준비하였느니라”

예수께서 문둥이 시몬의 집에서 식사하실 때 한 여인이 비싼 향유가 든 옥합을 가지고 예수께 깨뜨리고 향유를 예수님의 머리에 부었습니다. 이 향유는 300데나리온에 팔 수 있다고 하는데 한 데나리온은 노동자의 보통 하루 품삯에 해당합니다. 이 향유는 무척 비싼 것이었습니다.

우리는 이 여인에게서 무엇으로도 막을 수 없는 사랑의 충동을 볼 수 있습니다. 제자들의 불평과 비난 속에서도 예수를 향한 그녀의 사랑은 그칠 줄 몰랐습니다. 이 일을 주님께서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온 천하에 어디서든지 복음이 전파되는 곳에서는 이 여자의 행한 일도 말하여 저를 기념하리라” 칭찬하셨습니다.

[묵상] 1. 내가 주님을 위해 할 수 있는 희생이 어떤 것입니까?

5 (목요일) : 최후의 만찬 (마가복음 14:22-25)

“이것이 내 몸이니라···이것은 많은 사람을 위하여 흘리는 바 나의 피 곧 언약의 피니라”

예수님께서는 그가 배반당하시던 날 밤에 제자들과 함께 유월절을 지키셨습니다. 이 때 제자들과 함께 마지막 만찬을 드셨습니다. 이는 십자가 위에서 자기 몸을 희생해 제자들의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되실 것을 말씀으로만 아니라 눈으로 볼 수 있는 일로 나타내신 것입니다.

[묵상] 최후의 만찬에 참여한 제자들의 심정을 생각해 봅시다.

6 (금요일) : 십자가에 달리시고 운명하시다 (마가복음 15:16-41)

예수께서 큰 소리를 지르시고 운명하시다.··”우리는 예수님께서 십자가 위에서 하신 말씀을 묵상함으로 하나님의 위대하신 사랑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1. “아버지 저들을 용서해 주옵소서”하나님의 사랑은 한이 없습니다.
  2.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을 것이다” 죄인에게 천국을 주셨습니다.
  3. “어머니 보소서. 아들입니다” 인간의 도리를 보여 주셨습니다.
  4. “나의 하나님 나의 하나님 왜 나를 버리시나이까?”죄인을 위한 고통입니다.
  5. “내가 목마르다.” 주님은 사랑과 헌신과 충성을 요청하시는 갈증입니다.
  6. “다 이루었다.” 거룩한 희생으로 모든 죄를 속하셨다는 승리의 외침입니다.
  7. “아버지 내 영혼을 당신의 손에 맡깁니다.” 하나님께로 돌아가셨습니다.

[묵상] 1. 주님께 용서받은 우리 또한 남을 용서하며 사는 삶을 살아야 하지 않을까요?

  1. 받은 사랑과 베푼 사랑을 비교하여 생각해 봅시다.

7 (토요일) : 무덤 속의 예수(마가복음 15:42-47)

“··· 요셉이 세마포를 사고 예수를 내려다가 이것으로 싸서 바위 속에 판 무덤에 넣어 두고 돌을 굴려 무덤 문에 놓으며···”

아리마대 사람 요셉이 빌라도에게 가서 청하여 자기를 위하여 새로 만들어 둔 무덤에 장사지냈습니다. 그는 알려지지 않은 제자였지만 이제는 관리의 박해와 친지들의 차가운 눈총을 무릅쓰고 용기 있게 행동했습니다. 그는 당당히 빌라도에게 가서 예수의 시체 인도를 요구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그 자신이 무덤에 들어가심으로 죽음을 이기시고 악의 권세를 물리치시게 되셨습니다.

그는 무덤의 어두움을 제거하셨으며 그 공포를 영원히 쫓아 버리셨습니다. 죽음이 그 쏘는 살로 그리스도를 상하게 했지만 부활하심으로 이제는 그리스도를 따르는 모든 사람에게 죽음이 그 위력을 끼치지 못하게 만드셨습니다.

[묵상] 1. 예수의 죽으심과 부활이 나에게 어떤 의미가 있나요?

  1. 기독교인은 죽음을 어떻게 맞아야 할까요?

8 (부활주일) : 부활의 주님을 만난 삶(누가복음 24:25-35)

“··· 말하기를 주께서 과연 살아나시고 시몬에게 나타나셨다 하는지라···· ”

금요일에 장사지낸 바 된 예수님은 3일 만에 다시 살아나셨습니다. 본문은 예수 부활사건이 전해진 그 날 오후 엠마오로 내려가던 두 제자에게 부활하신 주님께서 나타나셨고, 실의에 찬 그들이 부활의 주를 만나 용기를 얻었다는 기록입니다.

글로바와 다른 한 제자는 그 날 아침 예수의 부활소식을 듣고도 믿지 못하고 엠마오로 가고 있었습니다. 그때 부활하신 주께서 그들 사이에 동행하시면서 구약성경을 풀어 주셨습니다. 메시야가 고난받으셔야 할 것과, 그 고난 후 영광이 있을 것이라는 사실을···

그 후 그들의 목적지까지 도달하여 떡을 떼실 때 그들은 부활하신 주님을 알아보게 되었고, 용기를 얻어 예루살렘으로 돌아와 부활을 증거하게 되었습니다. 예수께서 그들과 동행하셨는데 왜 그들은 깨닫지 못했을까요? 마가복음 12장 12절에는 “예수께서 다른 모양으로 저희에게 나타나셨다”고 했습니다. 또한 “저희의 눈이 가리워져서 그인 줄 알아보지 못하거늘”(16절)이라고 말합니다. 그런 그들이 말씀을 풀어 주실 때 마음이 뜨거워졌고, 떡을 가지사 축사하사 저희에게 떼어 주실 때 “저희의 눈이 밝아져 그인 줄 알아”보게 되었습니다.

[묵상] 1. 예수의 부활의 사실을 의심할 때가 있나요?

  1. 부활을 사실을 확인한 후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을 무엇입니까?